맛과 양, 두마리 토끼 모두를 잡은 가지 튀김



저는 가지 요리를 좋아합니다.

한식에 나오는 가지 반찬도 좋아하고 중국식 가지 튀김도 좋아합니다.

그러나 둘중에 하나만 고르라면 바삭한 튀김옷에 육즙을 품고있는 중국식 가지 튀김을 더 좋아합니다.

지난번 제 블로그에서 소개했었던 국수 맛집 소이연남에서 밥을 먹고 지나가다가 손님이 길게 줄을 서있는

중국집을 보았는데 알고보니 거기가 가지 튀김을 잘하는 맛집, '하하'였습니다.

이후로 한번 방문해보고 싶었는데 마침 와이푸와 뜻이 맞아 불금에 방문해 보았습니다.


※ 연남동 맛있는 소고기 국수집 소이연남 : http://lifeisb.tistory.com/27




<위치 / 가는 방법>


위에 링크한 연남동 소고기 국수 맛집 소이연남 바로 옆에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연남동은 랜드마크가 없어 지도를 보고 찾아가는 수 밖에 없습니다.

그리고 주차장이 따로 마련되어 있지 않으므로 가능하면 대중교통과 도보를 이용하는 것이 좋아 보입니다.




<전경>

특별할 것이 없는 가게 전경입니다.

하하라고는 하는데 저 한문이 무슨 '하'자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광각으로 찍어본 가게 전경입니다.

금요일 저녁에 방문했는데 일찍부터 사람이 많습니다.

참고로 일행이 모두 도착한 대기 인원들만 입장을 시키므로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대기 인원이 많으므로 대기번호를 칠판에 써놓고 기다리도록 합니다.

번호에 해당하는 번호표를 주므로 입장할때 가지고 계시다가 홀에 들어갈때 주시면 됩니다.


메뉴입니다.

저희는 새우볶음밥(6천원)과 가지볶음(1.5만)을 주문하였습니다.


홀 모습입니다.

2명이 홀 하나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생각보다 테이블 수가 많지는 않네요.


기본 반찬입니다.

일반적인 중국집에서 볼 수 있는 간단한 차림입니다.


훌륭한 안주를 두고 술을 빼놓을 수가 없어 칭따오를 한병 주문합니다.


음식이 다 나왔습니다.

가지 볶음과 새우 볶음밥 입니다.


메뉴 이름은 가지 볶음이지만 튀김이라는 이름이 더 어울립니다.

바삭한 튀김옷과 살짝 매콤한 양념이 어울려 깐풍기 같은 느낌을 줍니다.

그리고 가지만 있는 것이 아니라 중간중간 돼지고기도 섞여 있어 다양한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새우 볶음밥 구성이 매우 좋습니다.

계란이 많이 들어간 전형적인 중국식 볶음밥이며 새우가 많이 들어서 진짜 새우볶음밥 같은 느낌을 줍니다.

(보통 새우볶음밥을 시켜도 구색맞추기로 조금만 넣어주는 경우가 많지요.....)


지금 봐도 맛있어 보이는 가지 볶음입니다.

사진 한가운데에 돼지고기가 섞여있는데 보이시는지 모르겠네요.


가지 볶음 단면입니다.

겉은 바삭하고 속은 가지 육즙이 그대로 들어있어 맛이 매우 좋습니다.

물론 양념도 좋고요.

맛있어 보인다고 깨물어 드시는 것은 지양하시길 바랍니다.

육즙이 쭉 나와서 입천장을 델 수 있습니다. (제 입천장은 데었습니다.....)

처음에는 사진처럼 반으로 쪼개서 드시고 조금 식으면 그때부터 깨물어 드시면 됩니다.





<개인적인 평가>


- 좋은 점

1. 음식들이 맛있음

2. 가격 대비 양이 많음 (남자1명, 여자1이 먹으니 배가 너무 부름)


- 아쉬운 점

1. 찾아가기가 쉽지 않으며 주차공간이 마련되어 있지 않음


- 총평 : 음식들이 맛있고 양이 많아서 만족도가 높음.

           연남동을 가신다면 한번 가볼만한 곳.

 


그럼 이것으로 연남동 가지 볶음 맛집 방문 후기를 마칩니다.

감사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연남동 229-12 | 하하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