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샌안토니오 스퍼스(San Antonio Spurs) 소속의 노장 가드 마누 지노빌리가 16-17년 계약을 포기하고 옵트 아웃을 통해 자유계약선수(FA)가 되었습니다. 아마 연봉을 낮추고 1년 더 뛸 것으로 예상이 되는데요.
그의 나이로 봤을때 아마 이번이 마지막 시즌이 아닐까 조심스레 예상합니다.
한국 나이로 40살이 되었으니(77년생) 사실 진작에 은퇴했어도 이상하지 않지만 오랜 팬 입장에서는 1년이라도 더 보고싶네요.

한때 장발을 휘날리며 코트를 질주하던 야생마같던 선수가 벌써 은퇴할때가 다되가다닌 참 세월이 빠르다는 생각이 부쩍 많이 듭니다.
제 영웅 팀 던컨도 아마 조만간 같이 은퇴를 하겠죠.
이제 늙어서 예전같은 활약은 못하겠지만 코트에 나와있는 시간동안 만이라도 팀에 보탬이 되어 꼭 우승반지를 하나 더 챙기고 은퇴했으면 좋겠습니다.

한때 모 NBA 사이트에서 유행했던 마누형에 대한 코멘트와 함께 이번 포스팅을 마칩니다.
"마누 형과 함께라면 무엇이든 할 수 있어!!!'

'NBA'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누 지노빌리(Manu Ginobili) 자유계약선수 되다  (0) 2016.06.23
2015-16 NBA 결승전 7차전 프리뷰  (4) 2016.06.20


최고의 액세서리는 동기부여 입니다



저는 시계를 차는 것을 좋아합니다.

디자인이 좋은 시계가 주는 멋스러움도 좋거니와 시간을 잘 관리하는 사람이 된것 같은 만족감도 좋습니다.

그래서 최신 IT 트렌드와 시계의 이미지를 함께 누리고자 스마트워치와 샤오미 미밴드를 사용해 보았으나

아래의 이유로 금방 사용을 접고 말았습니다.

그리고는 웨어러블 디바이스류는 아직은 시기상조라는 결론을 내리고 있었습니다.



- 스마트워치(LG G와치) : 1회 충전 시 2일을 채 못버티는 배터리, 네모난 디자인은 지나치게 Geek 스러움


- 샤오미 미밴드 : 시계 기능이 없어 반드시 일반 시계와 같이 차야 하므로 착용감과 심미감이 떨어짐



그런데 얼마 전 유명 피트니스 밴드 브랜드인 핏빗의 최신작, 핏빗 알타(Fitbit Alta)를 우연히 보았고

순간 마음을 빼앗기게 되었습니다.

예쁘기도 한 것이 시계도 볼 수 있고 건강을 위한 동기부여까지 된다는게 아니겠습니까?

비슷한 기능을 가진 샤오미 미밴드2도 보았으나 디자인에서 비교가 되지 않길래 바로 결제를 해버렸습니다.

주말 내내 기다리던 제품이 오늘 도착하여 기쁜 마음으로 개봉기와 최초 사용방법을 포스팅 해봅니다.


※ 사진이 많아 스크롤의 압박이 있을 수 있습니다



<제품 박스>

깔끔한 제품 박스와 핏빗의 다른 제품소개 책자가 동봉되어 왔습니다.



<구성품>

핏빗 본체, USB 충전 케이블, 동기화를 위한 USB 동글, 안전관련 책자가 동봉되어 있습니다.



<제품 본체>

화면부 보호를 위해 숫자가 프린트된 투명 시트지가 감싸져 있습니다.

검정은 너무 심심할까봐 파랑으로 구입했는데 마침 여름에 어울리게 산뜻하고 좋습니다.

(사진보다 실제가 좀 더 밝음)



<착용샷>

매우 가볍고 착용감이 좋아 여름에 시계 대용으로 차기 좋을것으로 보입니다.

그러나 본체 부위가 일정크기의 형상을 이루고 있어 미세한 존재감은 느껴집니다.



<특이사항>

제품 박스에 사이즈 선택을 위한 가이드라인이 나와 있습니다.

본인의 손목을 갖다대면 대충 어떤 사이즈를 사야할지 가늠이 되겠으나

대부분의 사용자들이 인터넷 구매를 할 것으로 보이므로 큰 도움은 되지 않을 듯 합니다.




상세한 제품 사진은 제 사진보다 훨씬 고퀄인 것들이 웹 상에 많으므로 이정도로 생략하고

처음 쓰는 분들을 위한 사용 방법 가이드를 작성해 봅니다.

처음에 제품을 사용하고자 할 때 아무 가이드가 없어서 살짝 당황해서 많은 검색을 했습니다.

저 같은 분이 또 없었으면 하는 마음에 최대한 자세히 올려봅니다.



<시작>

망설이지 말고 동봉된 USB케이블을 핏빗 본체에 연결한 뒤 집에 있는 핸드폰 충전기에 연결합니다.

전원이 켜지면서 화면에 fitbit.com/setup 라는 인터넷 주소가 뜹니다.

그리고 PC로 최초 사용등록 진행할 경우 동봉된 USB 동글을 PC의 남는 USB 슬롯에 꽂아줍니다.



<SW 설치 진행>

기기에 뜬 fitbit.com/setup라는 주소를 브라우저에 입력하여 설치를 진행합니다.

윈도우용 관리 SW를 다운받습니다.



일반 SW 설치하는 것 처럼 관리 SW의 설치를 진행합니다.



관리 SW와 핏빗의 동기화를 진행합니다.

핏빗과 PC는 위에 언급했던 USB 동글을 통해 연결되므로 USB 동글을 제거하시면 안됩니다.



새로 구입한 경우 새 Fitbit 기기 설정을 선택합니다



어렵지 않게 각각의 단계를 진행합니다.



PC와 제품의 연결을 위해 번호 입력이 필요합니다.

이 단계에서 제품을 확인하면 4자리 숫자가 떠 있으므로 확인하여 입력하시면 됩니다.



핏빗의 업데이트를 진행합니다.

진짜 10분 가까이 소요되므로 넉넉한 마음으로 기다리세요.



제품을 착용할 팔, 시계 레이아웃 등 개인의 취향에 맞게 설정하면 최초 설정이 끝납니다.

이제 제품을 사용할 준비가 완료 되었으며 이제는 핸드폰과 연결할 차례입니다.



<핸드폰 연결>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핏빗 앱을 다운받아서 가입 및 폰과의 연결 진행하면 됩니다.

방법은 매우 간단하므로 별도의 설명은 추가하지 않겠습니다.

이제 운동하는 결과가 폰에 설치된 앱에 반영되는 상태까지 설정이 진행되었습니다.



그러나!!!아직까지 매우 중요한 부분의 설정이 진행되지 않았습니다.

바로 스마트밴드로 사용하기 위한 전화, 문자 등의 알림 설정인데요.

처음에 전화 테스트를 할때 아무 알림이 없어 당황했으나 방법을 찾아내어 공유합니다.



처음 앱에 들어왔을 때 보이는 맨 위의 제품명을 클릭합니다.



오오, 뭔가 단서가 보이기 시작합니다.

전화 및 문자 알림을 선택합니다.



Fitbit 알림 서비스를 체크합니다.

(카카오톡은 체크는 되어 있으나 실제로 메세지가 왔을때 알림은 되지 않습니다)

이제부터 전화, 문자, 캘린더의 알림은 핏빗으로 받을 수 있습니다.




이것으로 핏빗 알타(Fitbit Alta)의 개봉기 및 최초 사용방법 가이드를 마칩니다.

몇시간 동안 착용한 결과 디자인과 착용감은 매우 만족스러우며 이제 실제 피트니스 기능이

얼마나 잘 작동하는지 알아보고자 합니다.

시간을 두고 사용하면서 사용 후기를 또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알림 관련한 참고 사항

- 제가 사용하는 폰은 LG G5인데 전화가 올 경우 사람 이름이 '모르는 번호'라고 뜹니다.

  메세지나 캘린더는 내용까지 잘 표시가 됩니다.

- 인터넷 검색하여 갤럭시S5 사용자의 경우 전화나 캘린더는 정상 표시가 되나 메세지의 

  내용이 제대로 표시되지 않는다는 것을 확인하였습니다.

- 폰과의 호환성에 따라 표시되는 내용이 100% 지원되지 않는 것으로 보이며 차후

  펌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개선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 2016.07.27 16:38

    잘봤습니다
    질문좀 할께요
    1. 병행보다 정품이 나은가요?
    2. 사이즈는 L이면 될까요?
    (한손으로 잡히는 남자치고 가는 손목입니다ㅎㅎ)

마지막에 웃는자가 진정한 승자다!!!






서부 챔피언 Golden State Warriors(이하 GSW), 동부 챔피언 Cleveland Cavaliers(CLE)가 혈투 끝에

7전 4선승제로 진행되는 NBA 결승에서 시리즈 전적 3:3으로 팽팽한 균형을 이루고 있습니다.

NBA 역대 최다승인 73승을 거둔 GSW가 3:1로 시리즈를 리드하며 쉽게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릴 것으로

보였으나, CLE가 끈질기게 따라붙어 결국 7차전 결과에 따라 우승팀이 정해지게 되었습니다.

과연 한국 시간으로 6/20(월)에 벌어지는 마지막 7차전에서 이기는 팀은 어디가 될까요?

극히 개인적인 결승전 프리뷰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 GSW



<좋은 소식>

Home, Sweet Home!!

- 7차전은 올 정규시즌 무패를 기록한 홈코트, 오라클 아레나에서 벌어집니다.

  비록 플레이오프에서 몇번의 패배를 기록하기는 했으나 홈 관중들의 열광적인 응원은 선수들에게

  큰 힘이 될 것입니다.

        

<나쁜 소식>

주축 선수들의 부상

- 골밑을 든든하게 지켜주던 앤드류 보것이 무릎 부상으로 시즌 아웃 되었으며, 상대팀의 에이스인

  르브론 제임스를 잘 수비해주던 지난시즌 파이널 MVP 안드레 이궈달라가 등부상을 입었습니다.

  빼놓을 수 없는 주축 선수들의 부상으로 인해 남은 선수들의 짐이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내가 선정한 키 플레이어>

스티븐 커리 (PG)

- 만장일치 MVP 타이틀이 무색할 정도로 파이널에서 들쭉날쭉한 활약을 펼치고 있습니다만

  마지막 마무리는 당연히 에이스의 몫입니다. 주축 선수들이 부상을 입은 지금 상태에서 커리의 

  폭발이 없다면 GSW는 매우 어려운 경기를 치르게 될 것입니다.  







■ CLE



<좋은 소식>

돌아온 르브론의 야투

- 야투가 들어가지 않는 바람에 공격 옵션이 돌파로 한정되어 경기를 풀어나가는데 애를 먹었던

  르브론의 야투가 다시 들어가기 시작했습니다. GSW는 공격 옵션이 늘어난 르브론을 막는데 골머리를 

  썩게 될 것입니다.


<나쁜 소식>

살아나지 않는 케빈 러브

- 1, 2차전에서는 더블더블을 기록하며 제 몫을 해주었으나 이후 극심한 부진에 빠져 팀에 도움이

  되지 않고 있습니다. 내외곽 균형잡힌 경기력을 위해서는 러브가 돌아와야 합니다.


<키 플레이어>

르브론 제임스 (SF)

- 누가 뭐라해도 CLE의 알파이자 오메가는 르브론입니다. 르브론이 좋은 활약을 펼치지 못하면 CLE는

  이길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외곽을 막아주던 안드레 이궈달라, 골밑 돌파를 막아주던 앤드류 보것이

  부상으로 아웃되거나 좋은 모습을 보이기 힘든 것을 감안할 때 반드시 좋은 활약을 펼쳐줘야 합니다.

    





■ 중계 방송 정보

- 일정 : 6/20(월)  09:00 ~

- 방송사 : Naver 스포츠(인터넷 스트리밍), Sky Sports, SPOTV (케이블 TV)




농알못의 2015-16 NBA 결승전 7차전 프리뷰를 이것으로 마칩니다.

과연 올해의 NBA 월드 챔피언은 누가 될까요?

일방적인 경기보다는 박빙의 명승부를 기대하며 글을 마무리 합니다.


아참, 저는 어느 팀을 응원하냐고요? (궁금하지 않으신가요??ㅎㅎ)

저는 개인적으로 커리의 폭발을 기대해 봅니다.


※ 사용한 모든 이미지는 MS Bing에서 검색되는 무료 공유 가능한 것만 사용하였습니다.

'NBA'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누 지노빌리(Manu Ginobili) 자유계약선수 되다  (0) 2016.06.23
2015-16 NBA 결승전 7차전 프리뷰  (4) 2016.06.20
  1. 1466358676 2016.06.20 02:51

    좋은하루되세요

  2. do Jason 2016.06.20 09:54 신고

    난 농구 잘 안보지만 골스 승리기원!!!

+ Recent posts